'비디오스타' 김선경 "과거 연하남에게 혈서 받은 적 있어"
연예 2020/06/22 14:51 입력

100%x200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배우 김선경이 과거 연하남에게 혈서를 받은 사연을 공개했다.

23일 오후 8시30분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해명자들 특집! 또 오해용?'으로 꾸며지는 가운데, 최근 종영한 드라마 '부부의 세계'에서 여다경(한소희 분)의 엄마 엄효정 역으로 열연했던 김선경이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김선경은 연하남을 좋아한다는 오해에 대해 "내가 연하남을 좋아하는 게 아니라, 연하남이 나를 좋아하는 것"이라고 화끈하게 해명했다. 김선경은 또한 연하남에게 대시 받았던 에피소드를 공개하는가 하면 "연하남에게 혈서를 받았다"라고 사연까지 밝혀 눈길을 끌었다.

그뿐만 아니라 김선경을 향한 연하남의 고백 메시지가 등장해 모두를 놀라게 했는데 그의 정체는 바로 드라마 '부부의 세계'에서 이태오 역을 열연했던 박해준이었다. 박해준은 극 중 장모 역할을 했던 김선경에게 "진한 멜로 연기를 하고 싶다"라고 깜짝 고백을 전했다.

또한 김선경은 "과거 영화 '해피엔드'의 전도연 역의 제안을 먼저 받았었다"라고 말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하지만 뽀뽀신 때문에 그 역할을 포기할 수밖에 없었다고 설명했다.

한편 뮤지컬 배우이기도 한 김선경은 안예은의'상사화'를 부르며 첫 소절부터 감성을 자극해 감탄을 자아내기도 했다. 하지만 노래 도중 난입한 취객으로 인해 모두 웃음을 감출 수 없었다는 후문이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