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엄정화, 감각적 집+슬기로운 싱글생활 공개…최고 7.6%
연예 2020/06/15 09:05 입력

100%x200

SBS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대한민국 최고의 디바 엄정화가 사부로 등장한 SBS '집사부일체'가 3주 연속 ‘2049 시청률’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15일 시청률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4일 방송된 '집사부일체'는 5.4%의 전국일일시청률을 기록했고 관계자들의 중요 지표이자 화제성을 주도하는 2049 타깃 시청률은 3.4%(이하 수도권 2부 기준)로 3주 연속 동 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분당 최고 시청률은 수도권 기준 7.6%까지 올랐다.

이날 방송에는 이승기, 신성록, 양세형, 차은우, 김동현이 사부 엄정화를 만나 '슬기로운 싱글생활'을 함께 즐기는 모습이 그려졌다. 힌트요정으로는 '집사부 졸업생' 이상윤이 등장해 반가움을 안겼다. 이상윤은 사부에 대해 "1000만 배우. 지금까지 나온 영화 누적관객수가 3000만 명이 넘는다"고 밝혔다. 또한 사부는 이효리, 손담비 등 여러 스타들의 롤모델(본보기)이기도 하다고. 마지막으로 이상윤은 "지나치게 매력적"이라며 '사부님과 사랑에 빠지지 말 것'을 주의사항으로 전하기도 했다

이날의 사부는 배우와 가수 두 영역에서 모두 최정상에 오른 엄정화였다. 엄정화는 "두 분야에서 탁월해서 그렇게 트로피가 많은 분이 없지 않냐"는 김동현의 말에는 "연기에 도전했던 초반에는 연기 모니터링을 하다가 충격을 받았다. 너무 못해서. 그래서 한 2년 동안은 연극도 하고 닥치는 대로 여러 연기를 많이 했다"며 엄청난 노력을 해왔음을 밝혔다.

이어 엄정화는 "지금 내가 처한 이 상황을 슬기롭게, 즐겁게 지낼 수 있는 싱글 생활의 법칙을 알려주겠다"고 이야기했다. 엄정화가 첫 번째로 전한 수칙은 '연중무휴 구애받지 않고 즐길 거리를 찾기'였다. 엄정화에게는 음악과 춤이었다. 엄정화는 자신의 히트곡인 '포이즌' '몰라' '초대'를 선보이며 분위기를 뜨겁게 만들었다. 멤버들은 '포이즌' 당시 김종민이 했던 'V맨'에 도전해보는가 하면 각자의 느낌으로 '초대'를 표현해보며 흥겨운 무대를 즐겼다. 이승기는 "왜 아이콘일 수밖에 없는지 알겠다. 목소리를 딱 들었을 때 요새 목소리 같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이후 멤버들은 엄정화의 집으로 향했다. 방송 최초로 공개된 엄정화의 집은 소품 하나하나 꼼꼼히 신경 쓴 감각적인 인테리어로 눈길을 끌었다. 그러면서도 오래 키우던 반려견과의 추억이 남아있는 소파 등 그의 추억과 정성이 담긴 물건들이 가득했다. 엄정화는 "집에 친구들이 선물해 준 것이 대부분인데 그게 제일 소중하다. 소소하지만 내가 좋아하는 것들을 볼 수 있게 옆에 놔두는 게 나 자신을 위해 해주는 일인 것 같다"고 전했다. 이어 엄정화는 '슬기로운 싱글생활'의 두 번째 수칙으로 '자기 스스로를 홀대하지 말고 위해주자'며 혼자 있을 때도 자신을 위해 초를 켠다고 이야기했다.

한편 방송 말미 이어진 예고에서는 엄정화와 멤버들의 '찐친'들이 등장해 레트로 파티를 즐기는 모습이 그려졌고, 속 깊은 이야기를 꺼내며 눈물을 흘리는 신성록과 엄정화의 모습이 공개돼 다음 주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