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방콘' 방탄소년단 "아미 정말 보고 싶었다…방에서 뛰어놀길"
연예 2020/06/14 18:26 입력

100%x200

방탄소년단/빅히트엔터테인먼트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이 온라인 콘서트를 통해 팬들 앞에서 인사했다.

방탄소년단은 14일 오후 6시부터 온라인을 통해 실시간 라이브 공연 '방방콘 더 라이브'(BANG BANG CON The Live)를 개최했다.

이날 방탄소년단은 오프닝 무대를 마친 뒤, 방으로 꾸며진 곳에 등장했다. 뷔는 "'방방콘'의 귀염둥이를 맡은 뷔다. 아미들이 방에서 뛰어 노는 모습 기대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진은 "손키스도 오랜만이다. 여러분들의 월드와이드핸섬 진이다"라고 소개했다.

지민은 "너무 보고 싶었다. 많이 보고싶으셨을 거라고 생각한다. 오늘 재밌게 좋은 시간 보내셨으면 한다"고 했다.

RM은 "현재 전 세계 아미 분들이 68만2천명이 넘었다"며 놀라워했고, 제이홉은 "아미 여러분들의 열기가 화면을 뚫고 느껴진다"고 덧붙였다.

진은 "본격적으로 시작하기 전에 오늘 콘셉트가 '방방콘'이다. 우리와 아미 분들이 방에서 방방 뛰는 콘서트다. 각자 여러분들이 보고 계실 텐데, 저희도 여러 가지 방을 준비해봤다"고 했다.

한편 '방방콘 더 라이브'는 방탄소년단이 새롭게 준비한 실시간 라이브 공연으로, 방탄소년단의 방으로 팬들을 초대하는 콘셉트이다. 또한 미국 라이브 스트리밍 솔루션 기업 키스위 모바일(Kiswe Movile)과 손잡고 진행됐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