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인, '이별의 버스 정류장' 음원 수익도 전액 기부…선행ing
연예 2020/06/03 14:09 입력

100%x200

포켓돌스튜디오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가수 송가인이 유산슬과의 신곡 '이별의 버스 정류장' 음원 수익과 본인 가창료를 전액 기부했다.

송가인은 3일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이별의 버스 정류장' 음원 수익 및 가창료 1000만원을 전달했다.

송가인의 음원 수익 기부금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와 면역 취약 계층을 위한 보건용 마스크 구입 등에 쓰일 예정이다.

앞서 송가인은 수차례 코로나19 예방과 확산방지, 극복을 위해 대구지역에 기부금을 전달하고, 의료진에게 감사의 마음과 응원을 전하며 부산의료진에게 후원물품을 전달했다. 또 송가인은 최근 발표한 리메이크 신곡 '화류춘몽'의 음원 수익금도 전액 기부했고, 얼마 전 지급된 긴급재난지원금까지 기부해 작은 나눔까지 함께하는 등 선한 영향력을 전파했다.

이처럼 뜻 깊은 선행을 이어가며 기부 천사로 떠오른 송가인은 노래 실력뿐만 아니라 예능에서도 매력을 뽐내며 방송계와 광고계의 러브콜이 이어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송가인은 현재 KBS2 '악인전', SBS FiL '외식하는 날' 등에서 활발한 활동을 보여주고 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