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스토랑' 전혜빈, 와인소금 만든 요리실력…살림9단 금손 새댁
연예 2020/05/30 10:56 입력

100%x200

KBS 2TV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배우 전혜빈이 요리부터 가구 리폼까지 완벽하게 해내는 금손 새댁으로 팔색조 매력을 발산했다.

전혜빈은 지난 29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새로운 편셰프로 출연해 감탄사를 부르는 요리 실력을 뽐내 눈길을 끌었다.

전혜빈은 등장부터 다른 편셰프들의 견제를 받는 요리 실력자로 주목을 받았다. 결혼 6개월 차에 접어든 새댁 같지 않은 수준급 요리 실력과 야무진 살림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그는 초스피드 칼질로 예사롭지 않은 솜씨를 예고했다. 직접 만든 맛술로 건강식을 완성하며 '주술사'라는 별명을 얻고, 와인을 끓여 소금까지 만들어내며 놀라움을 자아냈다. 요리하는 동안 남편에게 줄 예쁜 조개만 골라내는 모습은 달콤한 신혼 냄새를 풍겨 미소를 자아내기도 했다.

또한 그는 손수 페인트칠까지 하며 가구 리폼까지 일사천리로 완성하는 만능 금손으로 활약했다. 결혼 소식을 발표한 후 처음 공개된 신혼집과 더불어 새댁 전혜빈의 팔색조 매력은 패널뿐 아니라 시청자들의 감탄을 불러 모았다.

한편 전혜빈은 신중히 차기작을 검토하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