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인터뷰] 이동휘 "'극한직업'→'국도극장', 신신애 선생님과 인연 굉장해"
연예 2020/05/29 16:29 입력

100%x200

명필름랩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배우 이동휘가 선배 배우 신신애와 연이어 두번째 작품으로 만난 것에 대해 "굉장한 인연"이라고 표현했다.

이동휘는 29일 오후 서울 종로구 삼청동 한 카페에서 진행된 뉴스1과의 인터뷰에서 신신애와 '극한직업'에 이어 '국도극장'에서 만난 것에 대해 "굉장한 인연이다. 처음에 '국도극장' 감독님께 혹시 이 이한위 선생님, 신신애 선생님과 저를 캐스팅하며 추석특집 핵폭탄 가족 생각하셨느냐고 농담한 적이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감독님의 말씀을 듣다보니 허진호 감독님 영화에 나오신 선배님들의 모습을 기억하고 있으셨다. 따뜻한 느낌을 알고 있어서 그것 때문에 캐스팅 하셨다고 하시더라"며 "내가 '극한직업'에 나왔다고 말씀을 드려도 감독님은 분명 잊으셨을 분이셔서 그것과는 전혀 상관이 없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그렇게 돼서 (캐스팅이) 꾸려졌는데 이한위 선배님과 신신애 선배님, 그 두분이 등장하는 순간 역시 대단하다는 느낌을 많이 받았다"고 설명했다.

이동휘는 영화 '국도극장'에서 주인공 기태 역할을 맡았다. '국도극장'은 사는 게 외롭고 힘든 청년 기태가 고향으로 내려가 뜻밖의 따뜻한 위로를 받게 되며 벌어지는 일들을 그린 영화다. 전주프로젝트마켓에서 전주시네마프로젝트상, TV5MONDE상, JJFC상, 푸르모디티상 등을 받았다.

'국도극장'은 29일 개봉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