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용은·허인회·홍순상 등 24명…25일 남자골프 미니투어 출전
스포츠/레저 2020/05/22 16:26 입력

100%x200

앙용은. (신한금융그룹 제공) 2019.9.17/뉴스1


(서울=뉴스1) 나연준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전 세계 주요 골프 투어가 중단된 가운데 프로들이 출전하는 남자 미니투어 대회가 국내에서 열린다.

스포티비골프다이제스트는 "25일 경기도 포천에 있는 샴발라컨트리클럽에서 24명의 한국프로골프투어(KGT) 선수가 참가한 가운데 '예스킨 골프다이제스트 미니투어' 첫 번째 대회가 열린다"고 22일 발표했다.

1차 대회는 18홀 스트로크플레이로 진행되며 양용은을 비롯해 허인회, 김승혁, 김형성, 홍순상, 주흥철, 전가람, 김홍택 등 총 24명의 선수가 출전한다.

예스킨 골프다이제스트 미니투어는 지난 3월 개장한 샴발라컨트리클럽에서 총 5번 열린다. 상금은 선수들의 참가비와 골프다이제스트가 조성해 최하위 등수까지 배분한다.

선수들은 참가비와 상금 일부를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기부금으로 전달한다. 또 파3, 17번 홀에서 진행하는 이벤트를 통해 별도 기부금도 마련할 계획이다.

이번 대회를 기획한 양용은은 "코로나19로 투어가 중단된 상황에 선수들이 도움이 될만한 일을 모색하다 이번 대회를 기획하게 됐다"며 "많은 선수가 동참하기를 희망하고 있다. 힘든 시기인데, 재미 있고 의미 있는 경기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골프다이제스트가 주최하고 예스킨이 후원하는 이번 대회는 스포티비(SPOTV) 골프&헬스 채널을 통해 다음 달 녹화 중계된다. 참가 선수들은 무선 마이크를 착용하고 플레이해 다양한 리액션과 대화 내용이 고스란히 영상에 담길 예정이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