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표창원, '그것이 알고 싶다' MC 목표→'경찰청 사람들' 부활 의지까지
연예 2020/05/06 23:30 입력

100%x200

MBC '라디오스타'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라디오스타' 표창원이 다양한 목표를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6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새로운 세계' 특집으로 꾸며져 표창원, 전태풍, 핫펠트, 김경진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용진이 스페셜 MC로 함께했다.

총선 불출마를 선언하며 정계 은퇴를 앞둔 표창원은 방송 출연 의도에 대한 질문에 "의도는 없고, 시청자 분들께 뭔가 색다른 모습을 보여드리고자"라고 조심스레 전했다.

이어 표창원은 앞으로의 방송 출연 계획에 대해 "제가 노리는 게 '그것이 알고 싶다' MC를 노리고 있다"고 의지를 드러내 이목을 집중시켰다. 더불어 표창원은 "과거 MBC에 '경찰청 사람들'이라는 프로그램이 있었다. 부활시켜볼까 하는 그런 의도가 있습니다"라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한편, MBC '라디오스타'는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5분에 방송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