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초특급 프로젝트로 5월 컴백…방탄소년단 슈가 협업
연예 2020/04/27 09:17 입력

100%x200

EDAM엔터테인먼트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가수 아이유가 5월 초특급 프로젝트 속에 탄생한 신곡으로 컴백한다.

아이유 소속사 EDAM엔터테인먼트는 27일 "아이유가 오는 5월6일 디지털 싱글을 발표, 관련 음원 및 뮤직비디오 공개에 나선다"고 밝혔다. 아이유의 신곡 발표는 지난 11월 선보였던 미니앨범 5집 '러브 포엠(Love poem)' 이후 6개월여 만이다.

현재 아이유는 뮤직비디오 촬영까지 마친 단계이며 작곡, 작사뿐 아니라 이번 싱글의 전반적인 콘셉트 등 다방면에 적극 참여해 현재는 막바지 작업에 몰두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아이유의 이번 신곡은 글로벌 슈퍼스타인 방탄소년단의 멤버 슈가와의 협업 속에 만들어진 것으로 알려져 전 세계 음악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아이유는 슈가와 컬래버레이션을 통해 기존에 선보였던 음악 스타일과는 또 다른 느낌의 음악을 팬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소속사 측은 "두 사람은 같은 또래 뮤지션으로서의 공감대를 토대로 의견을 나누며 그들만의 시너지를 음악에 녹여냈다"고 전했다.

그간 아이유는 본인 앨범의 프로듀싱을 도맡으며 아티스트적인 면모는 물론, 뛰어난 음악적 역량을 발휘했다. 슈가 역시 솔로 믹스테이프 발매, 방탄소년단의 히트곡 프로듀싱, 국내외 아티스트들과 협업 등을 통해 음악성을 인정받았기에 이번 컬래버레이션은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앞서 아이유는 지난해 11월 타이틀곡 '블루밍(Blueming)'이 수록된 미니앨범 5집 '러브 포엠'을 통해 각종 음원 차트 1위를 석권하며 막강한 솔로 파워를 증명했다.

한편 아이유는 이병헌 감독의 신작 '드림'에서 배우 박서준과 호흡을 맞출 예정이며 오는 5월 크랭크인 예정이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