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이터' 윤형빈, 허경환과 맞대결 추진 "주짓수 한판 할 것"
연예 2020/04/20 17:39 입력

100%x200

로드 FC 유뷰브 영상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로드 FC 파이터로 활약 중인 개그맨 윤형빈이 동료 허경환과 주짓수 대결을 예고했다.

20일 로드 FC 공식 유튜브 채널에는 '무패파이터 윤형빈, 개그맨 허경환과 붙는다? 누가 이길지 궁금하면 500원'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공개된 영상에서 윤형빈은 정문홍 전 로드FC 대표와 대화를 나눴다. 정문홍 전 대표는 "(허)경환과 한 번 붙어라"고 말했고, 윤형빈은 "코로나19가 잠잠해지면 저랑 주짓수 한 번 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에 정문홍 전 대표는 "네가 이긴다"라고 대꾸했고, 윤형빈은 "저도 그렇게 보는데 경환이는 자기가 이긴다는 확신에 차 있다"라고 덧붙여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윤형빈과 허경환은 앞서 로드 FC가 개최한 대회에 출전한 바 있다. 윤형빈은 지난 2014년 2월 열린 '로드FC 014' 대회에서 데뷔전을 가졌는데, 당시 일본 선수 타카야 츠쿠타를 꺾고 승리를 거뒀다. 또 허경환은 2018년 9월 제1회 로드 FC 주짓수 대회에서 금메달을 차지한 바 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