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현성, '킬미나우' 합류…원작 연극 이어 영화까지 감동 예고
연예 2020/04/20 11:50 입력

100%x200

YG 엔터테인먼트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배우 장현성이 연극의 감동을 영화에서도 이어간다.

20일 소속사 YG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장현성은 영화 '킬 미 나우'(가제/감독 최익환) 주연을 확정 짓고 지난 달 말부터 춘천에서 본격적인 촬영에 돌입했다.

영화 '킬 미 나우'는 선천적 장애로 평생 보살핌을 받아왔지만 이제는 성인이 되고 싶은 소년과 아들을 위해 자신의 삶을 포기한 채 헌신했지만 더 이상은 그럴 수 없는 아빠의 갈등을 중심으로 한 영화다. 인간다운 삶과 존엄, 진정한 이해를 그리는 작품으로, 영화 전반을 강원도 춘천에서 촬영하며, 이야기의 흐름에 따라 변화하는 춘천의 아름다운 사계절을 담아낼 예정이다.

극 중 장현성은 가족과 연애의 균형을 맞추기 힘든 40대 사춘기 아빠 장민석 역을 맡아 부드러운 카리스마로 중심을 잡을 예정이다. 연극 '킬 미 나우'에서도 같은 역을 맡으며 호평을 얻은 바 있는 장현성이 스크린을 통해 또 어떤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지 기대감을 자아낸다.

장현성은 "연극을 하면서 느꼈던 뜨거웠던 감동을 더 많은 사람들에게 보여주고 싶었다. 연극 '킬 미 나우'를 영화화한다고 했을 때 누구보다 먼저 환영했던 것도 그 때문이다. 영화를 통해 따뜻한 위로가 전해진다면 더할 나위 없이 기쁠 것 같다"는 소감을 전했다.

최익환 감독은 "연극 '킬 미 나우'를 통해 울림을 준 장현성 배우는 극에 대한 이해도가 높을 뿐 아니라 자연스럽게 상대 배우와 공간을 끌어안는 부드러운 카리스마가 있다. 어떤 극도 진짜 삶처럼 느껴지게 하는 그가 영화의 중심에 꼭 필요했다"며 캐스팅 배경을 설명했다.

한편 '킬 미 나우'는 캐나다 극작가 브레드 프레이저의 동명 연극을 원작으로 한 작품이다. 2014년 공연을 시작한 연극은 세계 전역에서 성황리에 라이선스 상연된 바 있다. 국내에서도 지난 2016년 초연 이후 2019년까지 삼연에 걸친 공연 기간 내내 매진을 기록하는 등 입소문으로 객석을 넓혀온 수작으로 꼽힌다. 성(性)과 장애 등 쉽지 않은 주제를 솔직하고 대범하게 풀어내면서 코믹한 터치와 감동적 전개로 폭넓은 대중성까지 확보했다는 평을 얻었다.

장현성 주연의 영화 '킬 미 나우'는 2020년 하반기 개봉을 예정하고 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