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컷] '레이니 데이 인 뉴욕', 스틸 12컷…티모시 샬라메→셀레나 고메즈
연예 2020/04/13 17:11 입력

100%x200

'레이니 데이 인 뉴욕' 스틸 컷 © 뉴스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영화 '레이니 데이 인 뉴욕'(감독 우디 앨런)의 보도스틸 12종이 공개됐다.

'레이니 데이 인 뉴욕'은 뉴욕의 모든 것을 사랑하는 뉴요커 개츠비(티모시 샬라메), 영화에 푹 빠진 대학생 기자 애슐리(엘르 패닝), 봄비와 함께 찾아온 새로운 인연 챈(셀레나 고메즈)의 운명같은 만남과 로맨틱한 해프닝을 담은 영화다.

13일 공개된 보도스틸 12종에는 개츠비, 애슐리, 챈 세 남녀를 중심으로 펼쳐지는 뉴욕에서의 낭만적인 하루가 담겨 있다.

1박 2일의 뉴욕 여행에 대한 설렘으로 가득한 개츠비와 애슐리. 하지만 공개된 스틸에서 두 사람은 함께 있지 않고 각자 다른 사람들과 하루를 보내고 있어 향후 관계 변화에 관심이 쏠린다.

애슐리는 꿈에 그리던 유명 영화감독과의 인터뷰를 시작한 뒤, 예상치 못한 사건에 휘말려 시나리오 작가 테드와 인기 영화배우 베가를 만나게 된다. 그러는 사이 개츠비는 뉴욕의 길거리를 혼자 거닐고 있어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개츠비는 새로운 인연 챈과 우연히 마주치고 예정에 없던 영화 출연을 하게 되면서 그녀와 달콤한 키스까지 하고 만다. 그렇게 시작된 로맨틱 해프닝 덕분에 두 사람은 뉴욕 곳곳을 누비며, 데이트를 하게 된다.

엇갈린 하루를 보내고 마침내 마주한 두 사람. 비에 젖은 애슐리에게 개츠비가 무언가 이야기하고 있어 과연 두 사람이 어떤 대화를 나누고 있는지 예비 관객들의 궁금증을 자극한다.

'레이니 데이 인 뉴욕'은 오는 5월 개봉을 앞두고 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