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트롯' 입상자 6인 공식 팬카페 개설…김호중 제외
연예 2020/04/09 14:09 입력

100%x200

뉴에라프로젝트 © 뉴스1

100%x200

뉴에라프로젝트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미스터트롯' 입상자와 팬들을 위한 공식 팬카페가 오픈됐다.

매니지먼트 뉴에라프로젝트(New Era Project)는 10일 "TV CHOSUN '내일은 미스터트롯' 입상 아티스트 6인인 임영웅, 영탁, 이찬원,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와 팬들이 가장 가까이에서 소통할 수 있는 공식 팬카페가 이날 낮 12시 정식 개설됐다"고 알렸다.

공식 팬카페에는 6인이 출연하는 방송 스케줄을 비롯해 오직 팬카페에서만 확인할 수 있는 다채로운 콘텐츠가 업로드될 예정이다. 아티스트들 역시 팬과 한층 더 가깝게 소통하며 남다른 팬사랑을 전해줄 계획이다.

팬카페는 개설되자마자 누리꾼들의 온라인 핫플레이스로 등극했다. 오픈 1시간 만에 6000명이 넘는 회원이 가입했으며, 방문자 수만 벌써 12만 명을 돌파했을 만큼, 팬들의 폭발적인 관심은 계속 이어지고 있다.

뉴에라프로젝트 측은 "팬카페 오픈에 뜨거운 관심 보여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 아티스트들도 팬카페에 자주 방문해 소통을 펼칠 예정"이라며 "서로 정해진 규칙과 에티켓을 준수하며 모두가 즐겁게 활동할 수 있는 공간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앞서 지난 6일 뉴에라프로젝트는 "'미스터트롯'에서 4위로 입상했던 김호중은은 본인과 소속사 생각을 보여주는 엔터의 요청에 따라 7인 단체 활동 외에는 자유롭게 원소속사와 활동을 하게 됐다"며 "이에 뉴에라프로젝트는 진선미를 포함한 입상자 6인의 매니지먼트를 담당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따라 이번 공식 팬카페 및 프로필 사진에는 김호중이 빠지게 됐다.

한편 방송 섭외 1순위 대세로 떠오른 '미스터트롯' 입상자들은 현재 각종 프로그램을 종횡무진 누비며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9일 오후 10시부터는 입상자 전원이 출연하는 TV CHOSUN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 - 사랑의 콜센타' 2화가 방송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