탕웨이·뇌가음 '내부고발자: 도시영웅', 4월 개봉 확정
연예 2020/03/23 11:21 입력

100%x200

'내부고발자' 포스터 © 뉴스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탕웨이, 뇌가음이 호흡을 맞춰 화제를 모은 액션 블록버스터 '내부고발자: 도시영웅'(감독 설효로)이 4월 개봉을 확정했다.

23일 ㈜엔케이컨텐츠에 따르면 '내부고발자: 도시영웅'은 4월 개봉을 확정하고 탕웨이, 뇌가음의 얼굴이 들어간 포스터를 공개했다.

'내부고발자: 도시영웅'은 호주의 대형 에너지 개발 회사의 직원인 마크(뇌가음)가 우연히 옛 연인 저우원(탕웨이)과의 만남을 계기로 회사 내부의 거대한 음모를 발견하고 이를 파헤치는 과정을 그린 첩보 액션 블록버스터다.

이번 영화는 '뮬란(2020)' '황후화' '말할 수 없는 비밀' '와호장룡' '적벽대전 2' 등 작품성과 흥행성을 인정받는 아시아 최고 제작자 빌 콩이 제작에 참여해 초기 단계부터 뜨거운 관심을 받아온 작품이다. 첸카이거 감독의 '투게더'를 비롯한 다수의 영화 및 TV 시리즈의 작가로 활동하고 '시절인연' '북 오브 러브' 등으로 탕웨이와 호흡을 맞춰온 설효로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또한 '분노의 질주: 더 세븐'의 촬영감독 마크 스파이서, '매드 맥스' '킹콩'의 액션 감독 크리스 앤더슨이 참여해 완벽한 첩보 액션을 탄생시켰다.

수백만 명의 목숨이 걸린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마크 역은 '수춘도 2: 수라전장'과 TV 드라마 '장안12시진' '아적전반생' 등에 주연으로 출연, 최근 국내 개봉한 '어쩌다 룸메이트'로 얼굴을 알린 뇌가음이 맡아 조용한 카리스마로 사건을 파헤친다.

사건의 실마리이자 마크의 옛 연인인 저우원 역에는 '색, 계'로 칸 영화제 트로페 쇼파르(신인 연기상)을 수상하고 '만추' '시절인연' '황금시대'로 연기력을 인정받으며 국제적 인기를 누리는 중화권 최고의 배우이자 김태용 감독의 아내인 탕웨이가 맡아 첫 액션 연기를 펼쳤다.

'내부고발자: 도시영웅'은 '내부고발자' 자체에만 초점을 맞추지 않고 사회에 만연한 부패를 평범한 사람인 마크가 사건을 파헤치는 과정을 통해 정의와 선택에 대한 깊이 있는 이야기를 던진다. 스릴감 넘치는 스토리와 배우들이 호연, 완성도를 높이는 제작진의 호흡뿐만 아니라 아프리카와 호주 등 세 개 대륙에 넘나들며 촬영된 거대한 스케일은 또 하나의 볼거리를 선사하며 기대감을 끌어올리고 있다.

이날 함께 공개된 '내부고발자: 도시영웅'의 티저 포스터는 대비되는 붉은 색과 푸른 색감으로 시선을 사로잡고 두 주인공 뒤로 빠르게 스쳐 가는 주변인들의 모션효과는 긴박한 스토리를 돋보이게 한다.

특히 마이크와 플래시 세례에 휩싸인 마크(뇌가음)와 위협적인 총을 피해 달아나는 저우원(탕웨이)의 모습은 앞으로 벌어질 사건의 위험을 예고한다. 또한 '누구도 밝히지 못한 진실을 폭로한다'라는 카피는 두 주인공이 파헤치려 하는 진실은 무엇인지, 과연 진실은 밝혀질 수 있을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