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최성국, 신효범 "우리 결혼할까?" 고백에 당황
연예 2020/03/10 23:15 입력

100%x200

SBS '불타는 청춘'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불타는 청춘' 최성국이 신효범의 고백에 당황하며 웃음을 안겼다.

10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이하 '불청')에서는 충북 옥천을 찾은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김광규는 김정균이 방송국 동기와 결혼한다는 소식에 최성국에게 '불청' 동기 신효범과의 결혼을 적극 추천했다. 그러자 최성국은 신효범과 잘되지 않는다에 전 재산을 걸겠다고 너스레를 떨며 신효범과의 발전 가능성을 극구 부인했다.

때마침 신효범이 함께 여행할 친구로 등장했고, 이미 도착해있던 친구들은 깜짝 놀라며 크게 웃었다. 알 수 없는 친구들의 웃음에 신효범은 자초지종을 물었고, 최성국은 "광규형이 나한테 '불청' 동기랑 결혼하라고"라고 설명했다.

그러자 신효범은 최성국에게 "우리 결혼할까?"라고 급하게 고백해 최성국을 당황하게 했다. 이에 최성국은 신효범이 자신보다 김광규를 더 좋아할 것이라고 단언했고, 신효범은 그런 최성국에게 "나 너도 좋아해"라고 밝혀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더했다.

한편 SBS '불타는 청춘'은 중견 스타들이 서로 자연스럽게 알아가며 진정한 친구가 되어가는 과정을 담은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