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게임' 최병모 "스스로의 부족함 느낀 작품" 종영소감
연예 2020/03/05 13:36 입력

100%x200

tvN '머니게임'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머니게임' 배우 최병모가 종영 소감을 전했다.

최병모는 5일 소속사 빅펀치이엔티를 통해 tvN '머니게임'(극본 이영미/ 연출 김상호)의 종영 소감을 전했다.

최병모는 "'머니게임'이 아주 긴 시간을 거쳐서 마지막이 되었다"라며 "스스로에게 또 한번 부족함을 느끼고 다시 고민하게 해준 작품이다. 나준표를 만들어준 작가님과 키워주신 감독님, 동료 선후배 연기자들에 감사하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새로운 모습으로 인사 드릴 테니 많이 기대해달라"라고 차기작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는 마무리 인사를 더했다.

최병모는 극 중 성공을 위해서라면 불법과 배신을 서슴없이 저지르는 투명한 인물 나준표를 연기했다. 철저하게 이용당하고 처절하게 버림 당하는 캐릭터를 실감나게 연기하며 호평을 받았다.

한편 '머니게임'은 5일 오후 9시30분 방송을 마지막으로 종영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