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예총 신임 회장에 이범헌 한국미협 이사장
문화 2020/02/15 11:18 입력

100%x200

이범헌 신임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한국예총) 회장© 뉴스1


(서울=뉴스1) 박정환 문화전문기자 = 이범헌(57) 한국미술협회 이사장이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한국예총) 신임 회장에 당선됐다. 임기는 4년이다.

이범헌 신임 한국예총 회장은 지난 14일 오후에 열린 제28대 한국예총 회장 선거에서 하철경 한국예총 회장, 홍성덕 국악협회 이사장 등을 제치고 당선됐다.

이 회장은 홍익대학교 미대 동양학과를 졸업하고 20여년간 미술협회 사무총장 등으로 활동하다 2017년 제24대 한국미술협회 이사장에 당선됐다.

그는 문화체육관광부 미술주간 자문위원, 서울시교육청 문화예술특보, 예술의전당 자문위원 등을 역임한 바 있다.

이번 선거에는 한국예총의 10개 회원협회 이사장단과 전국 광역시도·시군 137개 연합회, 미국·일본지회 대의원이 참여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