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남2' 쌍둥이 출산 임박 율희, 조산 가능성에 입원…최민환 간병
연예 2020/01/29 14:01 입력

100%x200

KBS 2TV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살림하는 남자들' 율희가 갑작스럽게 입원했다.

29일 방송되는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는 율희의 곁을 지키는 최민환의 지극정성 간병기가 그려진다.

녹화 당시, 출산 날짜가 임박한 율희는 최민환과 함께 정기 검진을 위해 산부인과를 찾았다. 그동안 쌍둥이들이 얼마나 컸을지 기대에 부푼 것도 잠시, 율희는 의사로부터 조산 가능성이 있다는 진단을 받고 입원하게 됐다고.

이와 관련 병원 침대에 누워 있는 율희와 불안해하는 아내를 세심하게 돌보는 최민환의 모습이 포착돼 걱정과 궁금증을 동시에 불러 일으킨다.

입원한 율희를 보살피는 최민환의 이야기는 이날 오후 8시55분 방송되는 '살림남2'에서 확인할 수 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