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오늘 준장 진급자 77명에 삼정검 수여
정치 2020/01/29 05:07 입력

100%x200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2018년 1월 준장 진급자 56명에게 수여한 '삼정검'. (청와대 페이스북) /뉴스1 © News1 이광호 기자


(서울=뉴스1) 최은지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29일 오후 2시 청와대 영빈관에서 준장 진급자에게 장군의 상징인 '삼정검'을 직접 수여한다.

문 대통령은 그동안 통상 국방부 장관이 삼정검을 수여한 것과 달리 취임 후 직접 삼정검을 하사해왔다.

삼정검은 처음 '별'을 달게 된 준장 진급자에게 주어지는 검이다. 중장·대장으로 진급할 경우 대통령이 직위와 이름, 날짜를 수놓은 분홍색 수치를 손잡이 부분에 달아준다.

이날 삼정검 수여 대상자는 육군·해군·공군 등 총 77명이다. 정의숙 국군간호사관학교장과 김주희 국군정보사령부 정보단장 등 여성 준장 2명도 자리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