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서유리, 최병길과 결혼사 고백…2세 계획 악플세례 심경까지
연예 2020/01/22 14:05 입력

100%x200

MBC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성우 서유리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2세 계획' 인터뷰 후 악플에 시달렸다고 고백한다. 서유리는 이와 관련해 속 시원한 해명으로 관심을 집중시킨다.

22일 오후 11시5분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 연출 최행호, 김지우)는 김현철, 서유리, 이동진, 인피니트 성규가 출연하는 '너의 목소리가 들려' 특집으로 꾸며진다.

서유리가 남편 최병길과의 러브 스토리로 설렘을 유발한다. 작년 열애 인정 후 초고속 결혼으로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던 두 사람. 서유리가 결혼 전 남편의 대시에 파워 철벽을 쳤다고 고백한 가운데 마음을 열고 결혼을 결심하게 된 이유가 무엇일지 궁금증이 쏠린다.

두 사람은 함께 커플 송을 발매해 시선을 집중시킨다. 서유리의 남편 최병길은 '애쉬번'이라는 이름으로 가수 활동 중이라고. 이에 서유리는 사랑의 힘으로 노래 공포증도 극복했다고 전해 관심을 끈다.

또한 서유리는 최근 한 인터뷰에서 "3~4년 후에 아이를 가질 계획"이라고 밝힌 바 있다. 그러나 일부 네티즌들은 그녀의 나이를 언급하며 악플을 달아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이 같은 상황에 서유리는 "준비하고 있어요"라며 속 시원하게 털어놨다는 후문이다.

그런가 하면 서유리가 '만능 목소리'로 재미를 선사한다. 그녀는 강호동, 이영애는 물론 샤론 스톤을 패러디한 '유리 스톤', 희로애락 강아지까지 다양한 목소리로 시청자들에게 즐거움을 선물할 예정이다.

서유리가 털어놓는 솔직한 '2세 계획'은 이날 오후 11시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