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선호, '예뽀'의 반전매력 화보…"'1박2일' 힘 빼는 것 어려워"
연예 2020/01/21 09:58 입력

100%x200

김선호/엘르 제공© 뉴스1

100%x200

김선호/엘르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1박2일'의'예뽀'(예능 뽀시래기) 김선호가 밝은 매력을 발산했다.

21일 공개된 엘르 화보에서 김선호는 밝은 얼굴과 유쾌하고 긍정적인 분위기를 표현했다.

드라마 '유령을 잡아라' 이후 국민 예능 프로그램 '1박 2일'에 출연하며 매 회에서 존재감을 빛내고 있는 김선호. '1박 2일'에 출연함과 동시에 '예뽀'라는 별명까지 얻으며 활약 중이다.

2017년 드라마 '김과장'을 시작으로 '투깝스' '미치겠다, 너땜에!' 등 다수의 드라마에 출연하며 활발한 활동을 보이고 있는 김선호는 자신의 꾸준한 작품 활동에 관해 "운이 좋았다"라고 답했다.

운이 좋았던 이유에 대한 질문에는 "항상 웃었기 때문일 것"이라며 "나는 미래를 생각하지 않았다. 지금 재미있으면, 새로운 경험이면 됐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1박 2일' 출연에 관해서는 "원래 농담을 잘 하고, 블랙 유머를 좋아하는 편"이라며 "'1박 2일' 들어갈 때 나름 자신 있었는데 힘 빼고 자연스럽게 하는 게 꽤 어렵더라"고 밝히기도 했다.

김선호의 자연스럽고 시원한 웃음과 매력을 담은 화보와 인터뷰는 엘르 2월호와 엘르 웹사이트에서 만날 수 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