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기·문채원 부부로 만난다…tvN '악의 꽃' 주인공 확정
연예 2020/01/14 11:14 입력

100%x200

왼쪽 이준기, 문채원/나무엑터스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이준기, 문채원이 tvN의 2020년 기대작 '악의 꽃'에 출연을 확정했다고 14일 tvN 측이 밝혔다.

'악의 꽃'(극본 유정희/연출 김철규)은 잔혹한 과거를 숨기고 신분을 바꾼 남자와 그의 과거를 추적하는 강력계 형사 아내의 부부 서스펜스 멜로다. 연출에는 '자백' '마더' '공항가는 길' 등 장르 불문 명품 연출을 선보여온 김철규 감독과 탄탄한 필력으로 주목 받고 있는 신예 유정희 작가가 의기투합한다.

극 중 이준기는 아내와 딸에게 헌신하는 가정적인 남자이지만 알고 보면 현재를 얻기 위해 아내를 완벽히 속여 온 감정이 없는 남자 백희성 역을 맡았다. 문채원은 천진한 '남편 바라기'에서 남편의 손목에 수갑을 채우기까지 격렬한 감정의 롤러코스터를 타는 여자 차지원 역을 맡았다. 다양한 장르를 통해 팔색조 매력을 선보여온 두 배우가 '악의 '을 통해 부부로 호흡을 맞추며 어떤 연기 변신을 꾀할 지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올해 편성 예정.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