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김규리, 지진희x손석구와 '지정생존자' 시즌2 미리 연습
연예 2020/01/09 23:42 입력

100%x200

KBS 2TV '해피투게더4'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해피투게더4' 김규리가 '60일, 지정생존자'에 활약한 배우들과 시즌2를 미리 연습한다고 밝혔다.

9일 오후에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열정 만수르' 특집으로 꾸며져, 배종옥, 김규리, 션, 레드벨벳 조이, SF9 로운이 출연한 가운데, 소유진이 스페셜 MC로 함께했다.

김규리는 최근 배종옥과 함께 활약한 드라마 '60일, 지정생존자'의 많은 배우들과 아직도 팀워크를 유지하며 모임을 가진다고 밝혔다. 이어 김규리는 "지진희 씨가 분위기 메이커이자 리더이시다"며 모임을 주도한다고 전했다.

이어 김규리는 함께 모임을 하며 "'60일, 지정생존자' 시즌2 만들어야 되는 거 아니냐"라는 말이 나온다고 고백했다. 하지만 별다른 진전이 없자 김규리를 비롯한 배우들은 "우리끼리 하자"는 생각에 배우 손석구가 써온 대본으로 시즌2를 미리 연습해 본다고 털어놨다.

김규리는 "모임 마지막에 대본 리딩까지 한다. 연기 연습을 하며 우정을 돈독히 하기도 한다"고 밝혀 놀라움을 안겼다. 이어 김규리는 지진희에 대해 "나와 비슷한 과다. 진지하고 재미없는 스타일"이라고 말하며 쑥스러워했다.

한편 KBS 2TV '해피투게더4'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