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박날 것" 주상욱X김보라 '터치', 기대 이상 '뷰티 로맨스' 예고(종합)
연예 2020/01/03 15:17 입력

100%x200

배우 주상욱(왼쪽부터), 김보라, 변정수, 이태환, 한다감이 3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서울에서 열린 채널A 새 금토드라마 '터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터치’는 빚쟁이 실업자로 전락한 메이크업 아티스트와 아이돌 데뷔에 실패한 연습생이 만나 새로운 꿈을 찾아가는 초밀착 뷰티 로맨스다. 2020.1.3./뉴스1 © News1 김진환 기자

100%x200

민연홍 PD가 3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서울에서 열린 채널A 새 금토드라마 '터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터치’는 빚쟁이 실업자로 전락한 메이크업 아티스트와 아이돌 데뷔에 실패한 연습생이 만나 새로운 꿈을 찾아가는 초밀착 뷰티 로맨스다. 2020.1.3./뉴스1 © News1 김진환 기자

100%x200

배우 주상욱이 3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서울에서 열린 채널A 새 금토드라마 '터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터치’는 빚쟁이 실업자로 전락한 메이크업 아티스트와 아이돌 데뷔에 실패한 연습생이 만나 새로운 꿈을 찾아가는 초밀착 뷰티 로맨스다. 2020.1.3./뉴스1 © News1 김진환 기자

100%x200

배우 이태환이 3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서울에서 열린 채널A 새 금토드라마 '터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터치’는 빚쟁이 실업자로 전락한 메이크업 아티스트와 아이돌 데뷔에 실패한 연습생이 만나 새로운 꿈을 찾아가는 초밀착 뷰티 로맨스다. 2020.1.3./뉴스1 © News1 김진환 기자

100%x200

배우 김보라가 3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서울에서 열린 채널A 새 금토드라마 '터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터치’는 빚쟁이 실업자로 전락한 메이크업 아티스트와 아이돌 데뷔에 실패한 연습생이 만나 새로운 꿈을 찾아가는 초밀착 뷰티 로맨스다. 2020.1.3./뉴스1 © News1 김진환 기자

100%x200

배우 한다감이 3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서울에서 열린 채널A 새 금토드라마 '터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터치’는 빚쟁이 실업자로 전락한 메이크업 아티스트와 아이돌 데뷔에 실패한 연습생이 만나 새로운 꿈을 찾아가는 초밀착 뷰티 로맨스다. 2020.1.3./뉴스1 © News1 김진환 기자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터치'가 기대 이상 '뷰티 로맨스'를 예고했다.

3일 오후 서울시 강남구 언주로 임피리얼 팰리스 서울에서는 채널A 새 금토드라마 '터치'(연출 민연홍, 극본 안호경)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민연홍 PD를 비롯해 주상욱, 김보라, 이태환, 한다감, 변정수가 참석해 취재진과 드라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터치'는 빚쟁이 실업자로 전락한 메이크업 아티스트와 아이돌 데뷔에 실패한 연습생이 새로운 꿈을 찾아가는 초밀착 뷰티 로맨스 드라마다. 메이크업 아티스트들을 주인공으로 해 이들의 성장과 로맨스를 다룰 예정이라 기대를 모은다.

민 PD는 "자랑스러운 작품을 선보이고 싶어 노력을 많이 했다. 메이크업이 작품의 소재로 나온 적은 있지만 메이크업 아티스트가 전면에 주인공으로 나오고 이들의 삶을 들여다보는 스토리는 없었던 것으로 안다. 처음 다루는 드라마로서 이들의 내면의 아픔과 생활 속 사소한 터치를 깊이 있게 보여주고 싶었다. 업계 전문가들에게 자문도 받고 사전 조사도 많이 했다"며 자신감을 보였다.

배우들 역시 작품에 대한 기대를 당부했다. 주상욱은 "기대 이상으로 재밌을 것이라는 확신이 든다. 어느 정도 성공을 거두지 않을까 조심스레 생각한다. 관심 갖고 사랑해달라"고 말했다. 이어 김보라는 "공감대도 많고 더불어 위로도 함께 전해주는 따뜻하고 귀여운 드라마가 될 것"이라고 귀띔했으며, 이태환은 "밝고 에너지 넘치는 드라마라 힐링될 것"이라고 해 응원을 당부했다.

특히 주상욱은 메이크업 아티스트라는 직업을 표현하기 위해 심혈을 기울였다고. 그는 "메이크업을 받긴 했지만 해본 건 처음이었다. 작품을 선택할 때도 직업이 매력적으로 다가왔다"며 "샵에서 메이크업을 배우고 집에서도 와이프 얼굴을 빌려서 연습해 사이가 어색해지고…"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아무래도 메이크업을 프로처럼 표현하는 게 중요한 부분이라고 생각해 작은 것까지 신경을 많이 썼다"며 "아마 보는 분들도 그런 부분을 흥미롭고 재밌게 시청할 수 있지 않을까 한다"고 했다.

김보라는 "전에 못 본 통통 튀고, 밝고, 에너지 넘치는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 거 같다. 약간의 끼도 보여드릴 수 있을 것"이라고 해 기대감을 높였으며, 이태환은 이태환은 "톱스타 역이 부담됐던 게 사실이다. 보여드리고자 하는 강도진이라는 캐릭터는 톱스타지만 곁에 있을 법한 친구다. 개구쟁이처럼 그려보고자 노력했다. 성공한 주변 사람들에게 물어봐 (정보를) 수집했다. 또 주상욱 선배님과 호흡을 맞춰보니 캐릭터가 선배님 같은 모습이 있어서 보고 공부하고 있다"고 전했다.

'터치'는 메이크업 아티스트의 세계를 다룸과 동시에 실제 17세 차이인 주상욱과 김보라의 로맨스가 그려질 예정이라 눈길을 끈다. 이에 대한 네티즌들의 다양한 의견이 있는 것도 사실. 주상욱은 "'어떻게 둘이 말이 되나?' 이런 분들이 많이 계시는 걸로 안다. 아마 드라마를 보시면 그런 말씀을 안 하실 것 같다. 보라와 나의 사랑 이야기가 극의 중심이 아니기 때문에 크게 걱정하지 않는다"라며 "시청자들이 회를 거듭할수록 (로맨스를) 허락해주시면 해보겠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김보라는 "나도 선배님과 비슷한 생각이다. (로맨스 연기에 대해) 크게 부담을 갖거나 걱정하지 않았다. 드라마를 하면서 자연스레 수연이와 대표님의 이야기가 자연스럽게 전개될 것"이라고 귀띔했다.

또한 한다감은 '터치' 방송과 함께 5일 결혼을 앞두고 있어 관심를 받았다. 이에 대해 그는 "공교롭게 내일모레가 내 결혼식이다. 결혼식과 방송 날짜가 겹치는데 일부러 한 건 아니고 진행하다 보니 그렇게 됐다. 새해를 시작하면서 좋은 일이 생겨서 꿈인가 생시인가 싶다. 좋은 일이 많아서 '터치'도 대박 날 거 같다"며 "(남편은) 내가 늘 지금까지 일을 해왔던 사람인 걸 알아서 하던 대로 하면 될 거 같다고 했다"고 한 뒤 미소지었다.

마지막으로 민 PD는 "시청자들이 이 드라마를 보고 위로 받고 행복해졌으면 한다. 가슴 속까지 터치하는, 마음 속의 메이크업 해드리고자 한다"고 해 기대를 당부했다.

한편 '터치'는 3일 오후 10시50분 처음 방송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