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이영애 "'친절한 금자씨'와 다른 점? 진짜 엄마된 것"
연예 2019/11/05 16:09 입력

100%x200

배우 이영애가 4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 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나를 찾아줘' 제작 보고회에 참석해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19.11.4/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 조민교 인턴기자 = 배우 이영애가 14년만에 스크린관에 영화 '나를 찾아줘'로 복귀한다. 이영애는 "'친절한 금자씨'와 이번 영화의 다른 점은 내가 진짜 엄마가 되었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4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 압구정에서 열린 제작보고회에서 이영애는 "'친절한 금자씨'도 아이를 둔 엄마였고, '나를 찾아줘'의 정연도 아이를 찾는 엄마 역이다"며 "그러나 ('친절한 금자씨' 때와는 달리) 이제 나는 진짜 엄마가 되었다"고 말했다.

그는 "그래서 여러가지로 입체적으로 느끼고 표현할 수 있었다"며 "7, 8년을 엄마로 살아온 제 안에 담긴 감정이 어떻게 영화에 녹아들지 나도 궁금하다"고 말했다.

'나를 찾아줘'는 6년 전 실종된 아들을 봤다는 연락을 받은 정연(이영애 분)이 낯선 곳, 낯선 이들 속에서 아이를 찾아 나서며 시작되는 스릴러 영화다. 오는 27일 개봉.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