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구석1열' 장성규 "윤종신과 녹색지대→정재형·장윤주와 코요태"
연예 2019/10/11 11:32 입력

100%x200

JTBC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방송인 장성규가 정재형, 장윤주와 '방구석1열' MC로 나서는 소감을 밝혔다.

장성규는 11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진행된 JTBC '방구석1열' 기자간담회에서 "저는 여전히 영화를 잘 모른다"고 운을 뗐다.

그는 이어 "다만 저도 모르게 달라지는 부분이 있었다. 최근에 '조커'를 봤다면 호아킨 피닉스라는 배우에 대해서 좋았다고 가볍게 얘기하고 외국배우 이름 외우려 하지 않았다"고 털어놨다.

또 그는 "이제는 외국배우 이름도 외우려 노력하고 데뷔 때부터 역사 살펴보고 있더라. 이런 부분이 가장 큰 변화가 아닐까 했다"며 "'방구석1열'에 오래 있었던 사람으로서 새로운 마음가짐을 갖고 힘을 주기보기 자연스럽게 변화되는 모습을 보여드리다 보면 '장성규가 성장하고 있구나' 이런 얘기 들을 수 있지 않을까 한다"고 고백했다.

장성규는 "장윤주는 유쾌하고 정재형은 따뜻하게 대해주셨다. 윤종신과 둘이 MC계의 녹색지대였다면 이젠 MC계의 코요태로 보여드리겠다"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한편 '방구석1열'은 영화를 사랑하는 사람들이 한 방에 모여 영화와 인문학을 토크로 풀어내는 프로그램으로 정재형 장윤주 장성규가 새 MC로 합류했다. 매주 일요일 오전 10시40분 방송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