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레이디스코드 "'캠핑클럽' 같은 프로그램 출연하고 싶다"
연예 2019/10/10 16:25 입력

100%x200

그룹 레이디스 코드가 10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교동 하나투어 브이홀에서 열린 미니 앨범 CODE#03(코드#03) ‘SET ME FREE’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2019.10.10/뉴스1 © News1 이동해 기자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그룹 레이디스 코드가 출연하고 싶은 예능 프로그램에 대해 어필했다.

레이디스 코드는 10일 오후 3시 30분 서울 마포구에 위치한 한 공연장에서 미니 앨범 CODE#03(코드#03) 'SET ME FREE' 쇼케이스를 열었다.

멤버들은 오랜 활동 공백기 동안 출연하고 싶었던 예능 프로그램에 대해서도 말했다. 주니는 "'정글의 법칙'이나 '삼시세끼'에 출연하고 싶다"고 밝혔다. 소정은 "주니는 민낯이 예쁘기 때문에 민낯이 돋보이는 두 프로그램에 출연하면 좋을 것 같다"고 맞장구쳤다.

애슐리는 "최근에 '캠핑클럽'을 재미있게 봤다"며 "우리 역시 캠핑을 다니면서 허심탄회한 이야기를 하면서 다니면 좋을 것 같다"고 바랐다.

이번 앨범은 유니크한 스타일과 독보적인 레트로풍의 음악 색깔을 유지해 오고 있는 레이디스 코드가 자신있게 선보이는 앨범이다. 이번 앨범은 완전한 자유와 해방감 속에서 찾아낸 새로운 꿈의 이야기를 담고 있으며 드라마틱한 연출과 퍼포먼스가 더해져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날 오후 6시 공개.


[email protected]@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