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현장] 윤종신 "해외로 떠나는 이유? 창작 환경 바꾸고파"
연예 2019/07/05 11:49 입력

100%x200

가수 윤종신 © News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가수 윤종신이 창작 환경을 바꾸고 싶어 해외로 출국한다고 했다.

5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산로 CJ ENM 사옥에서 열린 엠넷 '더 콜 2' 제작발표회에서 가수 윤종신은 오는 10월 해외로 출국하는 이유를 밝혔다.

윤종신은 "힘들다기 보다는 창작 환경을 바꾸고자 한 것이다. 같은 장소에서, 같은 사람들과 만나 생기는 에피소드는 한정적이라고 생각했다. 다른 환경에서 다른 감정을 느끼고 싶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많은 분들이 여행이나 휴가를 가는 걸로 알고 있는데 일하러 가는 것이다. 내 나름대로의 탐험인 셈이다. 이방인 프로젝트는 '월간 윤종신'의 연장선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한 "창작물 속에는 음악 외에도 방송이 포함될 수 있다. 유튜브를 할 수도 있다. 이방인의 입장에서 진행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윤종신은 오는 10월 해외로 떠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