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현장] '서울메이트3' 붐 "게스트하우스 로망有…새로운 도전·경험"
연예 2019/07/01 11:31 입력

100%x200

방송인 붐이 1일 오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호텔에서 열린 tvN 새 예능 프로그램 '서울메이트3' 제작 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9.7.1/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방송인 붐이 '서울메이트3' 출연 이유를 밝혔다.

붐은 1일 오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에서 열린 tvN '서울메이트3' 제작발표회에서 "게스트하우스에 대한 로망이 있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축제를 열고 대화하며 친해지고 그런 것에 대한 로망이 있었다. 출연 제안 얘기를 들었을 때 즐겁겠다 했다. 초대해서 이야기를 나누고 싶었다. 준비할 때부터 즐겁게 준비했다"고 털어놨다.

또 붐은 "서로에 대한 오해가 있었던 게 어머니들이나 여성 분들이나 여자 감성이 있는 편지였다. (여자 분이 오실 줄 알고) 집도 꾸미고 여러 준비를 했는데 오해가 있어서 재미있는 장면이 연출됐다"며 "짧은 시간이지만 너무 재미있게 서로 알게 돼서 지금도 연락하고 있다. 깊은 대화는 아니지만 연락하고 있다. 예능 하면서 새로운 도전이자 새로운 경험이었다"고 고백했다.

한편 '서울메이트3'는 대한민국 셀럽들이 호스트로 출연, 직접 외국인 여행객들을 메이트로 자신의 집에서 맞이하고 함께 머물며 즐기면서 추억을 쌓는 '동거동락(同居同樂)' 프로그램이다. 이번 시즌에는 이규한, 유라, 오상진·김소영 부부, 붐이 호스트로 출연한다. 이날 오후 8시10분 첫 방송.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