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들호2' 측 "이미도·조달환 하차, 흐름상 자연스러운 퇴장"
연예 2019/02/14 10:11 입력

100%x200

KBS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배우 이미도와 조달환이 KBS 2TV 월화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 2 : 죄와 벌'(이하 '조들호2')에서 하차한 가운데, '조들호2' 측이 이는 극 흐름상 자연스러운 일이라는 입장을 전했다.

'조들호2' 측 관계자는 14일 뉴스1에 "이미도와 조달환이 하차하는 것이 맞다"며 "이야기 흐름상 자연스럽게 퇴장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관계자는 "'조들호2'에 끝까지 등장하는 배우는 박신양 고현정 둘 뿐이었다. 에피소드 위주로 이야기가 흘러가 배우들이 빠지거나 투입되는 부분이 있다. 배우들의 하차 이런 부분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최근 불거진 작가 교체설 역시 부인하며 "스크롤에 작가들의 이름이 등장하고 있다"라고 반박했다.

한편 '조들호2'는 추악한 진실을 맞닥뜨린 조들호(박신양 분)가 인생 최대의 라이벌 이자경(고현정 분)을 만나 치열하게 맞서는 이야기를 그리고 있다.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