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휘, 손승원 음주운전 '동승자'였다..친필 사과문 공개
연예 2018/12/26 20:21 입력

100%x200

정휘 인스타그램 캡처 © News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배우 손승원이 음주운전으로 물의를 빚은 가운데 동승자는 뮤지컬배우 정휘로 밝혀졌다.

정휘는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친필 사과문을 게재하고 이같은 사실을 알렸다.

정휘는 "손승원 배우의 음주운전 사고 당시 뒷좌석에 동승해 있던 20대 남성이 저였습니다. 많은 분들께 실망과 걱정을 끼쳐드려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라고 밝혔다.

정휘는 이어 "그날 같이 술을 먹은 후 대리기사를 부르겠다고 하여, 차에 탑승해서 기다리고 있었는데 갑자기 운전을 하여 저 역시 많이 당황하였습니다"라며 "음주운전을 더 강하게 말렸어야 했는데 그러지 못해 정말 죄송스럽게 생각합니다"라고 덧붙였다.

그는 "지금 이 글을 쓰는 동안에도 이번 사건으로 인하여 출연하고 있는 작품의 제작사, 배우 분들, 공연을 보러 와주시는 관객 분들께 저로 인해 더 많은 피해를 끼치는 것 같아 죄송스럽게 생각합니다. 더 이상 피해가 발생하지 않길 바라는 심정으로 현재 출연하고 있는 뮤지컬에서 자진 하차하여 반성하는 마음으로 자숙의 시간을 가지겠습니다"라고 전했다.

정휘는 끝으로 "저를 믿고 응원해주신 분들과 사고차량의 피해자 분들, 이번 사건으로 피해를 보신 모든 분들께 다시 한번 머리 숙여 사죄드립니다. 죄송합니다"라고 사과의 말을 건넸다.

한편 손승원은 이날 새벽 서울 강남구 청담동 학동사거리에서 만취 상태로 운전을 하다 교통사고를 냈다. 그는 추돌 사고가 나자 도주했고 결국에는 검거돼 경찰 조사를 받았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