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수애, 은방울꽃 부케 뭐길래…송혜교·최지우도 착용
연예 2018/12/11 01:08 입력

100%x200

조수애© News1

100%x200

왼-송중기, 송혜교 부부 / 우-최지우© News1

(서울=뉴스1) 황지혜 기자 = 조수애 아나운서가 결혼식에서 든 은방울꽃 부케가 화제다.

지난 8일 박서원 두산그룹 전무와 조수애 전 아나운서가 결혼한 가운데 신부 조수애가 든 은방울꽃 부케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이는 그 가격이 1000만원을 호가하는 고가인데다 해외에서 100% 수입해, 구하기 어려운 것으로 알려졌기 때문이다. 그뿐만 아니라 배우 송혜교, 최지우 등 스타들이 결혼식 때 든 부케로도 알려지며 더욱 화제가 되고 있다.

한편, 은방울 꽃은 '순결'이라는 꽃말을 가진 꽃으로, 영국 왕실, 오드리 헵번의 결혼식에도 사용된 것으로 알려졌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