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준형 "'커피야 부탁해' 입대 공백기에 선물 같은 작품 되길"
연예 2018/11/29 12:01 입력

100%x200

하이라이트 용준형이 2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 서울에서 열린 채널A 새 주말 특별기획 드라마 ‘커피야 부탁해’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커피야 부탁해'는 마법의 커피를 마신 뒤 미녀가 되어 짝사랑을 이루려는 귀뚱녀(귀여운데 뚱뚱한 여자)와, 사랑 따윈 믿지 않는 훈남 웹툰 작가의 아슬아슬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2018.11.29/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그룹 하이라이트 용준형이 '커피야 부탁해'가 선물 같은 작품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용준형은 29일 오전 11시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 호텔에서 열린 채널A 새 주말드라마 '커피야 부탁해'(극본 서보라 이아연/연출 박수철) 제작발표회에서 지난주 개최된 하이라이트의 군입대 전 마지막 공연에 대해 언급하며 "팀으로서 마지막 공연이었다"고 말했다.

또 그는 "하나하나 일을 마무리 해가겠다는 마음으로 지내고 있다"며 "10년 가까이 일을 해오면서 끝은 아니지만 한동안 공백기를 가져야 한다. 저를 좋아하진 않더라도 저를 아시는 분들, 제 음악을 좋아해주시는 분들, 가수로서 모습을 좋아해주시는 분들께 선물 같은 작품이 됐으면 좋겠다. 기다림의 지루함을 조금이라도 덜어드릴 수 있는 작품이 됐으면 간절히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커피야 부탁해'는 마법의 커피를 마신 뒤 미녀가 되어 짝사랑을 이루려는 평범녀와 사랑 따윈 믿지 않는 훈남 웹툰 작가의 아슬아슬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오는 12월1일 저녁 7시40분 처음 방송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