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둥지탈출' 홍성흔, 자녀 훈육하다 분노…불경으로 다스리기
연예 2018/11/20 20:54 입력

100%x200

© News1

(서울=뉴스1) 황지혜 기자 = 홍성흔이 자녀들을 훈육하다 화난 마음을 불경으로 다스려 웃음을 더했다.

20일 밤 방송된 tvn '둥지탈출3'에서는 야구코치 홍성흔과 가족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성흔은 누나 화리에게 동생 화철의 영어 공부를 부탁했다. 화철은 "공부 안하고 싶다. 하기 싫다"며 만화책을 봤다. 화리는 "얼른 공부해"라고 말만 하며 자리를 떴다. 그 때 아빠 성흔이 등장했다. 성흔은 "이건 아니지 애들아"라며 만화책 보고 있던 화철을 혼냈다. 처음 보는 아빠의 화난 모습에 아이들은 어리둥절했다. 그 때, 화철은 웃었고 결국 "엎드려 뻗쳐" 벌을 받게 됐다.

성흔은 결국 불경을 들으며 마음을 다스리는 모습으로 웃음을 더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