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컷] '인생술집' 이혜영 "신동엽과 26년 전 소개팅 했다"
연예 2018/07/26 10:53 입력

100%x200

tvN © News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배우 이혜영이 신동엽과 소개팅 일화를 공개했다.

26일 밤 11시 방송되는 tvN ‘인생술집’에서는 지난 방송에 이어 절친 이혜영과 오연수, 그리고 스페셜 MC 홍석천의 두 번째 이야기가 공개된다.

녹화 당시, 이혜영은 신동엽에게 “우리 (26년 전에) 소개팅 했잖아요”라고 폭탄 발언을 해 현장을 초토화시켰다. 이어 과거 소개팅 에피소드를 전격 공개하며 “당시 신동엽은 서태지와 아이들 버금가는 인기였다. 개그맨도 이렇게 귀엽고 핫할 수 있다는 걸 처음으로 보여준 사람이었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두 사람의 과거 소개팅 사건의 전말은 이 날 방송에서 모두 확인할 수 있다.

오연수는 노래방에서 이휘재에게 사과했던 사연은 공개했다. 옛날에 사모임인 해피투게더 멤버(이혜영, 오연수, 유호정, 최지우, 김남주 등이 속한 연예계 사모임)와 방문한 노래방에서 이휘재를 만났는데, 이휘재의 머리에 실수로 껌을 붙이게 된 것. 오연수는 당시를 회상하며 “너무 미안했다”며 재차 미안한 마음을 내비쳤고, 이어 “후에 헬스장에서 (이휘재를) 만났는데 누나 때문에 머리 다 망가졌다고 하더라”며 웃픈 사연을 전해 녹화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스페셜 MC로 출연한 홍석천은 “나는 평범한 사람인데 주변 사람들 덕에 잘 됐다”고 주변 지인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하며 “행복한 3등이 되는 게 내 인생 좌우명”이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그는 “예전에는 1등에 대한 욕심이 예전에는 이제는 버렸다”며 “사랑도 마찬가지다. 완벽한 사랑을 찾지 말고 서로 맞춰가는 게 행복한 것이라 생각한다”고 진솔한 생각을 전해 공감을 자아냈다.

한편 '인생술집'은 매주 목요일 밤 11시 방송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