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홍보대사' 한예리, 현충일 추념식서 추모헌시 낭독
연예 2018/06/04 13:57 입력

100%x200

2017.8.22./뉴스1 © News1 DB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배우 한예리가 현충일 추념식에서 추모헌시를 낭독한다.

한예리는 오는 6일 국립서울현충원에서 거행되는 제63회 현충일 추념식에서 이해인 수녀의 추모헌시 ‘우리 모두 초록빛 평화가 되게 하소서’를 낭송한다. 한예리는 서울시 홍보대사로 활동 중이다.

지난 2012년 영화 ‘코리아’를 통해 대중에게 얼굴을 알린 한예리는 2013년 ‘백상예술대상’에서 여자 신인연기상을 수상했다. 이후 영화 ‘해무’ ‘사냥’ ‘춘몽’ ‘최악의 하루’ ‘더 테이블’ ‘챔피언’과 드라마 ‘육룡이 나르샤’ ‘청춘시대’ ‘스위치’ 등 다양한 작품을 자신만의 독보적인 색깔로 완성시켜 나가며 대중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한편 한예리는 오는 4일부터 MBC FM4U ‘FM영화음악 한예리입니다’의 새 DJ로 활약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