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화보] '나의 아저씨' 오나라, 20년째 열애 중 "결혼은 큰 의미 없어"
연예 2018/05/30 08:42 입력

100%x200

우먼센스 © News1

100%x200

우먼센스 © News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배우 오나라가 20년간 연애 중인 남자친구와의 관계를 공개했다.

여성 매거진 우먼센스 6월호에는 최근 종영한 tvN 드라마 '나의 아저씨'에서 정희 역으로 열연한 배우 오나라의 화보가 실렸다.

오나라는 최근 촬영한 화보를 통해 '나의 아저씨'에서와는 또 다른 매력을 선보였다. 특히 강렬한 웨이브 헤어스타일의 드라마 속 모습과는 달리 자연스러운 헤어스타일과 메이크업은 평소 배우 오나라의 모습을 그대로 보여줬다.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오나라는 20대 초반부터 사귄 남자친구와 20년째 이어가는 연애담을 털어놨다. “지금이라도 마음만 먹으면 결혼할 수 있다. 그러나 우리 관계에 결혼이 딱히 큰 의미가 없다고 생각한다”며 “이미 가족이나 다름없는 사이다. 결혼보다 앞으로 어떤 꿈을 꾸고 어떻게 함께 살아가느냐가 더 중요하다”고 연애관을 공개했다.

오나라의 휴대폰에 ‘참치뱃살’이란 이름으로 저장된 그녀의 남자친구는 인터뷰 도중에도 ‘아담이(오나라의 애칭)’가 인터뷰를 잘 하고 있는지 걱정돼 문자 메시지를 보내는 등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나의 아저씨' 이후 잠시 휴식기를 갖는 오나라는 정희 캐릭터가 사랑받았던 만큼 다음 작품을 신중하게 고를 예정이라고 전했다. "'나의 아저씨'가 제 인생 작품은 아니길 바란다. 좋은 작품을 만나 계속 인생작이 나왔으면 한다"고 밝힌 것.

한편 오나라는 최근 종영한 '나의 아저씨'에서 20년 간 한 남자를 사랑하는 정희 역할로 차세대 신스틸러로 자리매김하며 시청자에게 강한 인상을 남겼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