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톤, 5월 중순 전격 컴백 "기존 분위기와 다르다"
연예 2018/04/30 14:42 입력

100%x200

© News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빅톤이 5월 중순 컴백한다.

빅톤의 소속사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이하 플랜에이) 측은 30일 “빅톤이 오는 5월 중순 컴백을 목표로 새 앨범 준비에 한창”이라며, “신곡 뮤직비디오 촬영을 앞두고 있다”고 밝혔다. 또 “빅톤이 이번 싱글 앨범에서 기존 분위기와 또 다른 변화를 시도했다. 빅톤의 새로운 매력을 발견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해 기대감을 높였다.

이로써 빅톤은 지난 11월 발매한 앨범 이후 약 6개월만에 돌아오게 됐다. 지난 활동 당시 빅톤은 타이틀곡 ‘나를 기억해’를 통해 남자로 변화하는 소년의 풋풋함과 성숙함을 절묘하게 표현해 큰 사랑을 받았다.

멤버 한승우, 강승식, 허찬, 임세준, 도한세, 최병찬, 정수빈으로 구성된 빅톤은 화려한 비주얼과 가창력 그리고 작사, 작곡 등 음악적 능력까지 갖춘 다재다능한 그룹이다. 약 1년 반 전 앨범 로 전격 데뷔한 빅톤은 플랜에이가 야심차게 준비한 보이그룹으로 주목받으며 슈퍼루키로 급부상했다.

이후 앨범 , , 을 발표한 빅톤은 아이돌로서 보기 드물게 다채로운 음악 장르를 선보여, 아티스트로서 무궁무진한 가능성을 입증했다. 하이라이트 용준형, 에이핑크 등 최정상 선배 아티스트들도 빅톤의 활동에 지원 사격을 나서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더불어 빅톤은 최근 일본에서 성료한 ‘KCON 2018 JAPAN’ 콘서트와 단독 팬미팅 ‘어느 멋진 날’을 비롯해 아시아, 북미, 오세아니아 등 세계 각지에서 활동을 펼치며 ‘차세대 한류돌’로 입지를 굳히고 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