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이니 종현, 사망 직전까지 활발한 활동…충격 휩싸인 팬들
연예 2017/12/18 20:27 입력

100%x200

그룹 샤이니 종현이 쓰러진 채 발견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18일 오후 서울 청담동 샤이니 종현이 숨진 채 발견된 레지던스에서 조사를 마친 과학수사대가 나오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42분 종현의 친누나가 경찰에 “종현이 자살하는 것 같다”고 신고했다. 경찰이 위치를 파악해 오후 6시 10분쯤 종현을 발견해 119 구조대와 함께 인근 병원으로 옮겼으나 결국 숨졌다. 2017.12.18/뉴스1 © News1 박지혜 기자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그룹 샤이니 종현의 사망 소식이 전해져 팬들 모두 충격에 휩싸였다.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종현은 이날 오후 6시10분쯤 서울 청담동의 한 레지던스에서 쓰러진 채 발견됐다.

앞서 이날 경찰은 오후 5시18분쯤 종현 친누나의 '동생이 자살하는 것 같다. 이틀 전 카톡으로 유서를 받았는데 연락이 되지 않고 있다'는 신고를 받고 청담동 레지던스로 출동했다. 오후 6시10분쯤 도착한 현장에는 갈탄류를 후라이팬에 피워 놓은 자살 정황이 발견됐다.

발견 당시 종현은 이미 맥박이 없는 상태였다. 종현은 119구 구급대원에 의해 심폐소생술을 받으며 건국대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오후 6시32분쯤 숨을 거뒀다. 종현이 이틀 전 누나에게 보낸 메시지에는 '이제까지 힘들었다' '나 보내달라 고생했다고 말해달라' '마지막 인사에요' 등의 내용이 담긴 것으로 알려졌다.

종현의 사망 소식이 전해진 직후 팬들은 믿을 수 없다는 반응을 보였다. 특히 종현은 지난 12월9일과 10일 양일간 서울 올림픽공원 SK올림픽핸드볼경기장에서 솔로 콘서트를 통해 팬들과 만난 데다, 지난 15일까지 솔로 컴백을 준비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이어왔기에 믿을 수 없는 비보였다.

한편 이와 관련해 종현의 소속사 SM 엔터테인먼트 측은 연락이 두절된 상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