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리어를 끄는 여자' 최지우, 박병은 쏜 총에 부상…증거 확보 실패
연예 2016/11/14 22:09 입력

100%x200

최지우가 총을 맞았다. © News1star / MBC '캐리어를 끄는 여자' 캡처

(서울=뉴스1스타) 장아름 기자 = '캐리어를 끄는 여자' 최지우가 총상을 입었다.

14일 밤 10시 방송된 MBC 새 월화드라마 '캐리어를 끄는 여자'(극본 권음미/연출 강대선·이재진) 14회에서는 위기에 빠진 차금주(최지우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차금주는 유태오(이현욱 분)로부터 조예령(윤지민 분)과 미식회가 열리던 날 밀회를 나눴다는 증언을 확보했다. 이때 강프로(박병은 분)가 나타났고, 강프로는 총을 겨누며 녹음 파일을 달라고 협박했다.



차금주는 협박에도 아랑곳하지 않았다. 이에 강프로는 "그거 안 가져오면 차금주씨 죽어요"라고 말했고, 차금주는 "쏠테면 쏴요. 이게 내게 목숨 같은 거니까"라고 응수했다. 그러자 강프로는 "말을 들어쳐먹어야지"라고 말한 뒤 총을 쐈다.

이후 차금주는 팔에 총을 맞고 쓰러졌다. 그리고 유태오는 강프로로부터 납치됐다. 유태오의 생존 사실을 묻는 질문에 박혜주(전혜빈 분)는 웃는 모습을 보여 소름끼치게 만들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