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새론 측 "'마녀보감' 출연, 최종 조율 단계"
연예 2016/03/07 08:39 입력

100%x200

배우 김새론이 '마녀보감' 출연을 조율 중이다. © News1star/고아라 기자

(서울=뉴스1스타) 명희숙 기자 = 배우 김새론이 '마녀보감' 출연을 앞두고 있다.

김새론 소속사 관계자는 7일 뉴스1스타에 "김새론이 JTBC 새 드라마 '마녀보감' 출연을 제안받았다. 유력하게 보고 있으며 현재 최종 조율 중이다"라고 밝혔다.

김새론이 제안받은 역할은 조선의 공주로 태어났지만 마녀가 되어버린 비운의 여인 서리 역이다. 김새론이 출연을 확정짓는다면 첫 성인 연기 도전이다.




'마녀보감'은 '동의보감'속 숨겨진 이야기를 상상한 판타지 로맨스 미스터리 퓨전 사극으로 '욱씨남정기' 후속 작품이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