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화만사성' 김지호 "남편 김호진 악역 활약? 부러웠다"
연예 2016/02/24 16:08 입력

100%x200

'가화만사성' 우직한 맏며느리 한미순 역 맡았어요~ 배우 김지호가 24일 오후 인천시 중구 하버파크호텔 그랜드볼룸홀에서 열린 MBC 새 주말드라마 '가화만사성'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News1star /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스타) 장아름 기자 = 배우 김지호가 MBC 월화드라마 '화려한 유혹'에서 악역으로 활약 중인 남편 김호진에 대해 언급했다.

김지호는 24일 오후 2시 인천 중구에 위치한 하버파크 호텔에서 열린 MBC 새 주말드라마 '가화만사성'(극본 조은정 / 연출 이동윤 강인) 제작발표회에서 "주인공이 아니어도 임팩트 있는 역할을 하는 게 좋은 것 같다"고 입을 열었다.

그는 이어 "(남편에게 연기에 대해) 칭찬도 많이 해주고 부러워하기도 했다"고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김지호는 '가화만사성'에서 중식당 가화만사성의 일등 맏며느리 한미순 역을 맡았다.

한편 '가화만사성'은 자수성가한 중식당 가화만사성의 절대군주 봉삼봉(김영철 분)과 가족들이 크고 작은 사건을 통해 진정한 가족의 의미를 깨닫고 가화만사성을 이루게 된다는 이야기를 그리는 가슴 따뜻한 가족 드라마다. 오는 27일 저녁 8시45분 첫 방송.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