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대한 유산' 홍성흔 아들 화철, 어른들도 놀란 화려한 언변
연예 2016/01/15 00:00 입력

100%x200

'위대한 유산' 홍성흔 아들 화철이 화려한 말솜씨를 자랑했다.© News1star/ MBC '위대한 유산' 방송화면 캡처

(서울=뉴스1스타) 하혜린 인턴기자 = '위대한 유산' 홍성흔 아들 화철이 화려한 말솜씨를 자랑했다.

14일 밤 11시 방송된 MBC '위대한 유산'에서는 김구라 아들 MC그리 김동현, 고(故) 최진실 아들 환희, 홍성흔 자녀 화리·화철 남매, 현주엽의 자녀 준희·준욱의 첫만남이 공개됐다.

이날 화철은 먼저 도착한 환희와 마주치자 "형. 죽더라도 같이 죽고 살더라도 같이 살고 산에서 길을 잃어도 같이 잃는거야"라는 말을 숨도 쉬지 않고 쏟아냈다.




이 모습을 모니터로 지켜보던 부모들은 모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에 홍성흔은 "화철이는 무인도에 데려다 놔도 종알거리는 아이"라며 뿌듯함을 내비쳤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