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김창렬 "파라오, 야구선수 같다" 추측
연예 2015/11/29 17:18 입력

100%x200

29일 '복면가왕'이 방송됐다.© News1star/ MBC

(서울=뉴스1스타) 유수경 기자 = '복면가왕' 패널들이 파라오를 야구선수로 추측했다.

29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파라오와 아로미의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작곡가 유영석은 "가수가 아니라 배우인 것 같다"고 추측했다. 이어 작곡가 김형석은 "샤우트 창법을 보면 대단한 폐활량이다. 팔 근육이 대단하다"고 밝혔다.






김창렬은 "야구선수가 분명하다. 아까 대기실에서 나에게 장난을 치더라"며 "나랑 꽤 가까운 분일 거 같다. 이종범이나 홍성흔"이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