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김건모, 신부 장지연에 감동 프러포즈…둘 다 '눈물'
연예 2019/12/08 21:58 입력

100%x200

SBS '미운 우리 새끼' © 뉴스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김건모가 신부 장지연에게 프러포즈했다. 두 사람 모두 북받치는 감정에 결국 눈물을 보였다.

8일 오후 9시5분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에는 가수 강다니엘이 게스트로 참석한 가운데 김건모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김건모는 개그맨 동생들의 도움을 받아 거대한 프러포즈 장미판을 완성했다. 이후 김건모는 집 바닥에 장미로 장식을 한 뒤 피아노 앞에 앉아 연주를 준비했다.

이후 장지연이 들어왔고, 바닥에 놓인 장미를 보고 크게 놀랐다. 김건모는 프러포즈 판에 적힌 감동적인 문구를 보여준 뒤 연주와 노래를 이어갔다. 김건모는 팀의 곡 '사랑합니다'를 선곡해 한 소절을 부른 뒤 복받치는 듯 마이크에 이마를 대고 한 동안 노래를 이어가지 못했다.

이후 김건모는 노래를 이어갔지만 결국 눈물을 흘렸고, 이를 본 장지연 역시 입을 막으며 감동의 눈물을 흘렸다. 스튜디오에 있던 서장훈도 김건모의 영상을 보며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

김건모는 지난 10월 말 피아니스트 겸 작, 편곡가 장지연과 혼인신고를 마쳤다. 두 사람은 내년 5월 결혼식을 앞두고 있다.

한편 지난 6일 방송된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에서는 김건모에 대한 성폭행 의혹을 제기했다. 이에 8일 '미운 우리 새끼'에서 김건모가 이전에 촬영해 놓은 분량이 방송될 지 여부에도 관심이 쏠렸다. '미운 우리 새끼' 측은 논의 끝이 김건모 기촬영분을 이날 방영하기로 결정했다.

앞서 6일 방송에서 가로세로연구소의 강용석 변호사와 김세의 전 기자는 A씨의 발언을 바탕으로, 과거 김건모가 서울 강남에 위치한 한 유흥주점에서 A씨를 성폭행했다고 주장했다. 또한 가로세로연구소는 A씨가 오는 9일 김건모를 고소할 것이라고도 덧붙였다.

이에 김건모 측은 가로세로연구소 측이 제기한 성폭행 의혹에 즉각 반박하며 법적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김건모 소속사 측 관계자는 뉴스1에 "가로세로연구소 측이 제기한 성폭행 의혹은 사실무근"이라며 "변호사와 상의해 법적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지난 7일 인천 송도에서 콘서트 '김건모 25th Anniversary Tour-FINALE-인천'도 예정대로 진행했다.


[email protected]@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