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자리재단 ‘청년 복지포인트’ 참여자 4000명 신규모집
전국 2019/12/04 09:15 입력

100%x200

© 뉴스1



(경기=뉴스1) 진현권 기자 = 경기도일자리재단은 청년 노동자들의 복지 향상과 중소기업의 고용안정을 위해 ‘청년 복지포인트’ 사업 신규 참여자 4000명을 모집한다고 4일 밝혔다.

‘청년 복지포인트’ 사업 참여자들은 연간 120만원 상당의 복지포인트를 지급받게 된다.

자격은 도내 중견·중소기업, 소상공인업체, 비영리법인에서 3개월 이상, 주 36시간 이상 근무 중인 재직자로 건강보험료 3개월 평균 납부액이 ‘8만750원 이하인 만 18~34세 경기도 거주자’다.

‘청년 복지포인트’ 사업에 선정되면 약 40만개 품목의 상품을 보유한 ‘경기청년몰’에서 문화생활, 자기계발, 건강관리, 가족친화 등의 품목을 120만원 상당의 복지포인트를 사용해 1년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희망자는 오는 16일까지 청년 노동자 지원사업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경기도일자리재단은 신청자를 대상으로 나이와 경기도 거주 기간, 근무지, 근속기간, 건강보험료 납부액 등을 체계적으로 검증해 이달 말 선정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경기도일자리재단 청년사업팀에 문의하면 된다.

한편, 경기도일자리재단은 올해 청년 복지포인트 참여자 규모를 총 1만7000명으로 확대했으며, 11월 말까지 총 3회에 걸쳐 1만3000여명을 선발했다.


jhk102010@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