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 참여 정책' 돌아보고 우수사례 함께 나눈다
사회 2019/12/04 06:00 입력

100%x200

(여성가족부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이재상 기자 = 여성가족부는 '범청소년계 추진위원회(공동위원장 최영희·서상기)와 함께 4일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AW컨벤션센터에서 한 해 동안의 사업을 돌아보는 최종보고회를 진행한다.

이번 보고회는 청소년의 다양한 활동과 역량 발휘를 이끈 다양한 정책을 살펴보고, 청소년 참여 및 주도성 강화 등 각 분야의 주요사업 성과와 우수사례를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보고회는 범청소년계 300일의 기록·추진경과를 보고, 청소년·청소년지도자·청년을 대표하는 참가자의 우수사례 발표와 청소년들의 공연 등으로 구성된다.

우수사례 발표에서는 청소년이 주도한 창업 아이템 기부활동, 다문화청소년 한국어 교사 활동 등 지역사회의 다양한 사업 추진 사례와 청소년의 눈높이에 맞는 자기 주도적 활동 사례 등을 공유한다.

이어 진행되는 '미래를 잇다' 참여 공연은 대한민국 청소년들이 원하는 꿈을 이룰 수 있도록 '밤하늘에 큰 별이 되어보자'는 의미로 전체 참가자가 발광 다이오드(LED) 촛불을 활용해 하나의 큰 별을 만든다.

최종보고회는 온라인 신청을 통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행사와 관련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공식 누리집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윤효식 여가부 청소년가족정책실장은 "올해에는 청소년들이 주도적으로 성장하고 자신의 꿈을 펼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며 "이를 바탕으로 미래포용사회의 주역으로 다양한 꿈과 역량을 펼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가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alexei@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