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애중계' 윤성민, 발우공양 시간에 질문…"김은 어떻게" 폭소
연예 2019/12/03 22:05 입력

100%x200

MBC '편애중계'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편애중계' 윤성민이 웃음을 안겼다.

3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편애중계'에서는 윤성민, 노남석, 류성철 등 액션배우 3인방이 출동해 대결을 벌였다.

첫 대결은 발우공양이었다. 절이기 때문에 남김 없이, 소리 내지 않고 식사를 해야 했지만 윤성민은 시작과 동시에 "김은 어떻게 먹어야 되냐"고 큰 소리로 질문을 던졌다.

스님을 향한 뜬금없는 질문에 그는 경기를 시작하자마자 죽비 가르침을 받았다. 중계진은 "질문하면 안 되는데.."라며 폭소했다.

이어진 '먹방' 수준 오디오에 또다시 죽비가 출동했다. 혼자 2실점 한 것. 이를 본 김성주는 "윤성민은 1쿼터 물 건너갔다"며 웃었다.

한편 '편애중계'는 인생이라는 링 위에서 도전을 앞둔 일반인들을 위해 서장훈, 안정환, 김성주, 김병현, 김제동, 붐 등 편애중계진이 현장으로 달려가 이유를 불문하고 오롯이 내 선수만을 편애하고 응원하며 그들의 도전을 중계하는 프로그램. 매주 화요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된다.


lll@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