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애, 박나래에 "나도 나래바에 초대해달라" 요청
연예 2019/12/01 12:06 입력

100%x200

집사부일체© 뉴스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SBS '집사부일체'에 수지와 박나래가 목소리로 깜짝 출연한다.

1일 방송 예정인 '집사부일체'에서 이영애 사부와 멤버들은 칭찬의 중요성에 대한 이야기를 나눈다. 각자 지인들에게 전화를 걸어 칭찬하는 시간을 가지기로 하자, 이승기와 양세형은 각각 절친인 수지와 박나래에게 전화 연결을 시도했다.

수지와의 전화 연결에 성공한 이승기가 반갑게 인사를 나누던 중, 사부도 함께 수지에게 인사를 건넸다. 이어 목소리의 주인공이 누군지 몰라 어리둥절한 수지에게 “너나 잘하세요”라며 예고 없이 깜짝 독설을 날려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영애의 특급 힌트에 바로 목소리의 주인공을 알아챈 수지는 사부와 영화계 선후배로서 따뜻한 덕담을 나누며 훈훈한 분위기를 만들었다.

그런가 하면 사부는 이어진 박나래와의 통화에서도 완벽한 티키타카를 보여주며 찰떡 케미를 자랑했다. 특히 사부의 “저도 나래바에 초대시켜 달라”는 자진 요청에 박나래가 걱정스러운 목소리로 “불친절한 금자씨가 될 수도 있다”고 경고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는 후문이다.


[email protected]@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