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우빈, 투병 2년6개월만에 복귀…"청룡 시상자 참석"
연예 2019/11/21 10:48 입력

100%x200

뉴스1 © News1 고아라 기자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비인두암 투병으로 활동을 중단했던 배우 김우빈이 복귀한다. 제40회 청룡영화상을 통해서다.

김우빈의 소속사 싸이더스HQ 관계자는 21일 뉴스1에 "김우빈이 청룡영화상에 시상자로 참석한다"고 밝혔다.

김우빈의 청룡영화상 시상식 참석은 사실상 복귀 시동을 건 것이라고 봐도 무방하다. 김우빈은 지난 2017년 5월 비인두암 발병으로 2년 넘게 활동을 중단한 채 치료에 집중해왔다.

현재 김우빈의 건강은 많이 호전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5월에는 조인성과 함께 부처님오신날 봉축 법요식 행사에 참석해 화제가 됐다. 당시 김우빈은 비인두암 발병 후 처음으로 공식 행사에 참석한 것이었다.

한편 김우빈의 차기작은 영화가 될 가능성이 높다. 제목이 알려지지 않은 최동훈 감독의 신작의 출연 제안을 받고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최동훈 프로젝트로 알려진 이 영화는 1부와 2부를 동시 촬영하며 외계인을 소재로 한 SF 장르물이다. 앞서 김태리 류준열이 출연을 확정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